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증강현실 및 가상현실 광고구매 소극적

디지털마케팅/증강현실마케팅

by 마켓캐스트 2017. 11. 27. 16:00

본문

시장조사업체 Vibrant Media 가 지난 2월 미국 광고회사 임원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4분의 3 이상이 가상현실 광고구매에 소극적이며, 10명중 9명은 VR광고를 구매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

VR 과 AR광고가 디지털마케팅 채널로 가능성에 응답자의 과반수가 마케팅 채널로 충분하다고 답변하였다.  
시장조사업체 유미가 지난해 8월 인터넷 이용자를 대상으로 가상현실 이용여부를 묻는 조사에서 응답자의 16%만이 가상현실을 이용해 봤다고 하였으며,  증강현실의 경우 9%만 경험했다고 응답하였다.


또한 AR기술의 개념을 알고 있는 경우도 25%에 불과해 마케팅 채널로 활용하기에는 시장여건이 조성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. 



관련참고기사:Are AR and VR Ads Compelling Enough?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